빅데이터 분석으로 부산 시민 삶의 질 높인다 김석순 2021.07.22 09:33



 

[촬영 조정호]

 
부산시청

[촬영 조정호]

 

  부산시는 23일 오후 2시 부산시의회 2층 중회의실에서 빅데이터 분석사업 착수보고회를 연다.

    시는 분야별 빅데이터를 분석해 행정서비스를 개선하는 양질의 정책 정보를 생산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한다.

    12월 20일까지 진행되는 사업은 지역경제 활성화 및 청년고용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도서관 이용 현황 빅데이터 분석, 수시 분석(시민생활 변화 빅데이터 분석 외 2건)으로 이뤄진다.

    시는 부산 경제와 청년인구 현황을 분석하고, 바람직한 일자리 특성과의 차이 분석을 통해 경제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특성 파악과 청년 유출 방지 방안을 제시한다.

    이어 도서관 데이터를 분석해 이용 그룹별 도서 추천, 도서관별 구매 순서 추천, 장기 미대출 도서 분석 등으로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돕는다.

    또 시민 생활 변화, 청년 문화활동 소비내역, 초량 이바구길 관광객 등 3건의 수시분석을 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1/07/22 [09:33]
최종편집: ⓒ 국민정책평가신문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