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달이' 첫선 서장훈 2021.01.25 10:42



 대차그룹이 비대면(언택트) 시대를 맞아 자동차 영업 현장에서 고객 응대가 가능한 서비스 로봇을 처음으로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현대차그룹, 인공지능 서비스 로봇 'DAL-e' 공개
현대자동차그룹은 25일 고객과 교감하고 소통하는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를 최초로 공개하고, 현대차 송파대로지점(서울 송파구 소재)에서 고객 응대를 위한 첫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현대자동차그룹의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 2021.1.25.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차그룹이 이번에 선보인 서비스 로봇 'DAL-e(달이)'는 고객과 카마스터를 연결해주는 다리 역할을 수행하도록 개발됐다.

    DAL-e는 기존 국내에 출시된 안내 로봇과 비교해 절반 정도의 중량에 친근하고 따뜻한 디자인의 아담한 외모가 특징이다. 얼굴 인식, 자율이동 기술 등을 탑재해 현대차·기아 영업지점 등 고객 응대가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고객에게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는 인식 기능이 있고, 유연한 자연어 대화 시스템과 로봇 팔 구동을 바탕으로 고객의 행동에 반응하고 교감하는 한 차원 높은 비대면 로봇 서비스 경험을 제공한다고 현대차그룹은 설명했다.

    또 주변의 장애물을 실시간으로 인식하고 회피하는 자율 이동기술과 전 방향으로 자유롭게 움직이는 4개 휠을 활용해 고객을 직접 안내할 수 있으며, 차량 전시장의 대형 스크린과 연계한 제품 상세 설명과 사진 촬영 기능 등도 갖췄다.

    DAL-e는 이날부터 현대차[005380] 송파대로지점에서 한 달간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현대차그룹, 인공지능 서비스 로봇 'DAL-e' 공개
현대자동차그룹은 25일 고객과 교감하고 소통하는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를 최초로 공개하고, 현대차 송파대로지점(서울 송파구 소재)에서 고객 응대를 위한 첫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현대자동차그룹의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 2021.1.25.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차그룹은 DAL-e를 활용해 비대면 서비스를 선호하는 고객은 물론 주말 등 영업점 방문이 활발한 시간대에 더 상세한 설명을 듣기 원하는 고객에게 카마스터의 역할을 분담해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요구 사항을 기반으로 DAL-e의 기능을 지속해서 업데이트해 고객 응대에 특화된 로봇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향후에는 DAL-e를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주간뿐 아니라 밤 10시까지 운영되는 야간 언택트 전시장에서도 제공하는 등 단계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현동진 현대차그룹 로보틱스랩장(상무)은 "DAL-e는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고객 응대를 지원할 수 있는 차세대 서비스 로봇 플랫폼으로, 고객에게 친근하게 다가서는 메신저가 될 것"이라며 "진보된 고객과의 교감과 소통이 가능하도록 인공지능 등 지속적인 기술 개발로 더 새롭고 유쾌한 언택트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1/25 [10:42]
최종편집: ⓒ 국민정책평가신문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